Manic Sheep (Taiwan) Live in Busan with Say Sue Me and The Magus

Printer-friendly version
Date: 
Friday, August 24, 2018 - 20:30
Hailing from Taiwan, shoegazing noise-pop band Manic Sheep will be performing in Busan on Friday, August 24 at SOMEDAY.
With Say Sue Me and The Magus
 
대만에서 온 '슈게이징 노이즈 팝 밴드 Manic Sheep 내한공연입니다
 
 
Date 일시: 8월24일 오후 8:30
Venue 장소: SOMEDAY
Advance 예매:10,000 Door 현매: 15,000
Special guest: Say Sue Me & The Magus

Event link:
https://www.facebook.com/events/202606120330572

Ticket link:
http://www.maketicket.co.kr/ticket/GD9182
 
* Manic Sheep (대만) *
 
Manic Sheep first formed in Taipei in 2010 and quickly carved out a niche for themselves playing a diverse blend of genres including shoegaze and noise-pop. On the strength of their debut album, 2012’s eponymous “Manic Sheep” and its follow-up, 2016’s “Brooklyn,” the band has toured with indie luminaries KYTE (UK) in 2012, The Album Leaf (US) in 2014, Neon Indian (US) in 2015 and has appeared at festivals such as SXSW (US), NXNE (Canada), CMF (Canada), Clockenflap (HK), Fujirock (JP), and MPF (TW). They’ll be making their first appearance in South Korea as invitees of Highjinkx’s Focus Asia project.
 
슈게이징과 노이즈 록을 섞은듯한 음악을 들려주는 Manic Sheep은, 2010년 타이페이에서 결성되었다.
그들의 음악은 항상 장르와 그 역할을 지속적으로 전환한다. 기분 좋게 들리다가도, 들끓는 분노로 바뀌기도 하고, 피곤한 마음을 달래주는 따뜻한 음악을 들려주기도 한다. 이들의 음악은 그들의 경험을 창의적으로 표현하는 도구이기도 한데, 근심에서 다정함, 한탄에서 일상적인 따뜻함까지 그 표현의 폭도 다채롭다.
예상치 않게도 Manic Sheep의 음악은 대만을 넘어 해외에서도 주목을 받고 있다. 그들은 2012년에 KYTE (영국), 2014년에 The Album Leaf (미국), 그리고 2015년에 Neon Indian (미국)의 오프닝 무대를 장식한바 있으며, SXSW (미국), NXNE (캐나다), CMF (캐나다), Clockenflap (홍콩), 후지록 (일본), MPF (대만) 등 전세계의 유명 음악 페스티벌에도 활발히 참여하고있다.
 
https://www.facebook.com/manicsheep/
https://www.instagram.com/manicsheepband/
https://twitter.com/manicsheepband
http://manicsheep.com/
 
 
 
* Say Sue Me 세이수미 *
 
Say Sue Me is a surf-inspired indie-rock/pop quartet from Busan. Since 2012, they've released two full length albums, 'We've Sobered Up' and ‘Where We Were Together’ as well as the 'Big Summer Night' EP through Electric Muse, and the compilation album ‘Say Sue Me’ and covers record ‘It’s Just a Short Walk’ through UK label Damnably. With glowing reviews for their music from media outlets like Billboard, MTV, and Pitchfork, Say Sue Me will be joining the line-up to welcome Manic Sheep to their hometown.
 
세이수미는 부산 출신의 4인조 인디록밴드이다. 2012년 결성하여 일렉트릭 뮤즈를 통해 1집 [We’ve Sobered Up](2014), EP [Big Summer Night](2015)을 발표했다. 세이수미는 2017년 봄 영국의 레이블 댐나블 (Damnably)와 계약을 맺고 성공적인 영국투어를 다녀왔다. 투어와 함께 1집과 EP의 합본 [Say Sue Me](2017)와 불의의 사고로 병석에 있는 드러머 세민을 기리는[Semin]7”EP(2017)를 영국/유럽에 발매하며 세계시장의 문을 두드렸다.
 
세이수미의 음악은 BBC6 Music Radio에 수차례 방송되었고, 밴드캠프의 올해의 베스트 음반에 선정되고 The Fader 매거진에 싱글 “Good For Some Reason”이 프리미어 소개되는 등의 호의적인 반응을 얻었다. 2018년 4월 2집 [Where We Were Together]을 발표한 세이수미는 피치포크 미디어, 스테레오검, BBC 6 Music Radio, KEXP등에 소개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2018년 4월 2집 [Where We Were Together]을 발표한 세이수미 는 피치포크 미디어, 페이스트 매거진, 빌보드, 스테레오검, BBC 6 Music Radio, KEXP 등에 소개되고 밴드캠프 얼터너티브 차트 1위 에 오르는 등 세계적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facebook.com/SaySueMe1
twitter.com/SaySueMe
instagram.com/saysueme
saysueme.bandcamp.com
 
 
 
* The Magus 더매거스 *
Utterly unique in the Korean indie scene, The Magus is a 4-man band investigating danceable rhythms and oriental melodies. After releasing singles "Flutter" and "Child's Water," The Magus will be recording their debut album later this year. For fans of Bloc Party, The Bravery, and Tokyo Police Club.
 
The Magus는 4인조 oriental/danceable 사운드를 지향하는 밴드입니다. Danceable 리듬과 Oriental 멜로디 라
인을 기반으로 곡을 작업해나가고 있고 좀 더 개성있는 음악을 만들어보려고 연구하고 있습니다. 현재 앨범은 준비중입니다
 
https://www.facebook.com/magusbook/
 
 
* 장소 Venue *
SOMEDAY
부산광역시 금정구 장전동 416-1
416-1 Jangjeon-dong, Geumjeong-gu
010-5557-4626
https://www.facebook.com/somedaybar/
 
 
*오시는 길 Directions *
From exit 3 of Pusan National University (Orange Line 1) head straight west towards campus. Turn right when the road ends and walk straight for two blocks, passing Busan Bank on your left and 7-11 on your right. Someday will be at the end of the second block on your right hand side.
 
1호선 부산대학교역 3번 출구: 학교 정문으로 약 150m 직진 후 금정로에 우측으로 약 100m 직진후 오른편에 위치 (도보 약 5분 소요)
버스: 51번, 80번, 144번 (부산대학교)

 


 

Koreabridge - RSS Feeds 
Features @koreabridge     Blogs  @koreablogs
Jobs @koreabridgejobs  Classifieds @kb_classifieds

Koreabridge - Facebook Group

Koreabridge - Googe+ Group